본문 바로가기

Diary

2011年 1月 22日 - 육아일기?

 
아이와 함께 한다는 것.

내 일정에 맞춰 내 시간을 좀 투자해서 함께 하는 그런게 아니라
온전히 아이의 일정에 맞춰서 그냥 계속 함께 하는 거로군요.


뭐. 그래도,
아이와 함께하는 시간은 정말 행복합니다.


육아를 담당하는 모든 부모님들께 찬사를!
아버님, 어머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저도 좀 익숙해 지면 스스로도 시간 관리를 좀 할 수 있겠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