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0616.jpg






화가 났을때 무언가를 집어 던지는 버릇은

매우매우매우매우매우매우매우 나쁜 버릇이지만,

그래도 뭔가 내던지는 그 순간은 왠지 짜릿 하달까요.

물론 뭔가 내던진 다음에는 넘치는 후회가 엄습하지만 말이죠.



예전에 팔팔할때는 삐삐가 종종 희생양이 되곤 했었는데... 흠흠..


여러분은 정말 화가나서 참을 수 없어서 뭔가 하나 던져야겠다 싶을때..

뭘 집어 던지시겠습니까?



전.. 이제 소심해져서
뭔가 내던지는 그림을 그리곤 합니다.

에잇!!!